Skip to conte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꽃이 된 기도/Sr.이해인

 

 

 

엄마의 미소처럼 포근한 눈꽃 속에

눈사람 되어 떠나신 우리 선생님

고향을 그리워한 선생님을

그토록 좋아하시는 부드러운 흙 속에

한 송이 꽃으로 묻고 와서 우리도 꽃이 되었습니다

선생님의 문학을 더 깊이 사랑하는 꽃

선생님의 인품을 더 곱게 닮고 싶은

그리움의 꽃이 되었습니다

 

 


 

 

선생님이 계시어 더 든든하고 좋았던 세상에서

우리는 엄마 잃은 아이처럼

울고 울어도 눈물이 남네요

선생님은 분명 우리 곁에 안 계신데

선생님의 향기가 눈꽃 속에 살아나

자꾸 새롭게 말을 걸어오네요

아프지만 아름다운 이 세상을 위로하는

미소천사로 승천하신 것 같다며

이 땅의 우리는 하늘 향해 두 손 모읍니다

'갑자기 오느라 작별인사 못했어요

너무 슬퍼하면 제가 미안하죠

거기도 좋지만 여기도 좋아요

항상 기도 안에 만납시다, 우리'

선생님의 초대에 행복한 오늘

한 마음의 평온함으로 인사합니다

사랑하는 선생님, 안녕히 가십시오

우리의 어둠을 밝히는 엄마별이 되어주십시오

 

n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4 아름다운 사람 하늘호수 2011.04.01 518
143 십자가 하늘호수 2011.03.28 482
142 감동 명언 100 하늘호수 2011.03.28 579
141 인생은 결국 혼자서 가는길 하늘호수 2011.03.28 539
140 행복이라는 것은... 하늘호수 2011.03.20 670
139 목소리만 들어도... 하늘호수 2011.03.20 676
138 행복을 주는 사람 하늘호수 2011.03.19 524
137 십자가의길 하늘호수 2011.03.10 539
136 사랑과 침묵과 기도의 사순절에 - Sr.이해인 하늘호수 2011.03.10 652
135 사랑이란... 하늘호수 2011.02.18 621
134 김수환 추기경 지상 사진전 Ⅲ 미소 하늘호수 2011.02.15 534
133 * 사제의 아름다운 손 * ... 이해인 하늘호수 2011.02.15 591
132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것 하늘호수 2011.02.10 603
131 나무는... / 류시화 하늘호수 2011.02.05 682
130 입춘대길 건양다경 (立春大吉 建陽多慶) 하늘호수 2011.02.04 684
129 편안하고 행복한 설명절되세요~~* 하늘호수 2011.02.01 590
128 새해의 약속은 이렇게 / Sr.이해인 하늘호수 2011.02.01 598
127 자화상 - 박완서 정혜 엘리사벳 하늘호수 2011.01.29 599
» 꽃이 된 기도 - 故박완서 자매님을 보내는 이해인 수녀님 '송별시' 하늘호수 2011.01.29 673
125 아이고, 주님 - 박완서 정혜 엘리사벳 하늘호수 2011.01.29 591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7 8 9 10 11 ... 14 Next
/ 14
미 사 시 간
19:30
10:00
19:30
10:00
18:00
주일 07:00 10:30

예비신자 교리반 안내
구 분 요 일 시 간
목요일 20:00

진주시 공단로 91번길 26 상평동성당
전화 : 055-752-5922 , 팩 스 : 055-753-5922

Copyright (C) 2020 Diocese of Masan. All rights reserved.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